'감염 경로 불명' 확진자 26.8%…나흘째 최고치 경신

홈 > 커뮤니티 > 연예뉴스게시판
연예뉴스게시판

'감염 경로 불명' 확진자 26.8%…나흘째 최고치 경신

연예게시판 0 17 0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201472604.jpg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좀처럼 100명 아래로 떨어지지 않고 있는 가운데 감염 경로를 알지 못하는 환자 비중이 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달 5일부터 오늘(18일)까지 최근 2주간 방역당국에 신고된 신규 확진자 1천941명 가운데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인 사례는 521명으로, 신규 확진자의 26.8%에 달했습니다.

최근 발생한 환자 4명 가운데 1명은 언제, 어디서, 어떻게 감염됐는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는 의미로, 방역당국이 지난 4월부터 관련 통계를 발표한 이후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는 환자 비중은 지난달 중순 이후 점차 높아지기 시작해 최근에는 계속 20%대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난 15일부터는 일별로 25.0%→25.4%→26.4%→26.8% 등으로 연일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감염원과 접촉자를 최대한 빨리 찾아 격리하는 게 중요합니다.

그러나 곳곳에서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고 매일 100여 명씩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감염 경로를 확인하는 게 힘들어지는 양상입니다.

정은경 방대본 본부장은 어제 브리핑에서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사례가 20%대를 유지한다는 것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되지 않은 무증상·경증의 감염원이 남아 있어 (이들로 인한) 추가적인 전파 위험이 있다는 의미가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3 명
  • 오늘 방문자 417 명
  • 어제 방문자 438 명
  • 최대 방문자 1,247 명
  • 전체 방문자 194,016 명
  • 전체 게시물 12,303 개
  • 전체 댓글수 3 개
  • 전체 회원수 89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