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46억 손배소에…전광훈 측 "중국에 소송 걸라"

홈 > 커뮤니티 > 연예뉴스게시판
연예뉴스게시판

서울시 46억 손배소에…전광훈 측 "중국에 소송 걸라"

연예게시판 0 19 0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 책임을 물어서 사랑제일교회와 전광훈 담임목사에게 40억 원대 손해배상소송을 냈습니다. 전 목사 측은 교회가 아니라 중국에 소송을 걸라고 반발했습니다. 장훈경 기자입니다. 201472658.jpg

▶영상 시청

<앵커>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 책임을 물어서 사랑제일교회와 전광훈 담임목사에게 40억 원대 손해배상소송을 냈습니다. 전 목사 측은 교회가 아니라 중국에 소송을 걸라고 반발했습니다.

장훈경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시는 오후 4시쯤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와 전광훈 담임 목사에 46억 2천만 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소장을 서울중앙지법에 접수했습니다.

서울시는 "역학조사 거부 방조 및 방해, 거짓 자료 제출 등 감염병예방법 위반 행위로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 코로나19가 확산했다"며 책임을 묻는 거라고 밝혔습니다.

서울 버스와 지하철 등 이용량 감소에 따른 손실도 일정 부분 교회가 물어내야 한다고 했는데 교회 신도와 방문자 전수조사에 투입된 공무원들 야근비까지 받아내겠다는 방침입니다.

서울시는 또 사랑제일교회발 감염으로 서울교통공사와 서울의 자치구, 건강보험공단, 정부에 발생한 전체 피해액을 합치면 131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했습니다.

전광훈 목사와 교회 측은 즉각 반발했습니다.

이들 변호인단은 "전국적으로 발생한 감염에 그 시작이 교회라는 근거 없는 거짓말을 한다"며 "바이러스가 최초 발생된 중국을 상대로 국가 간 배상 소송을 진행하는 게 옳다"고 입장문을 냈습니다.

또 방역당국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지 못한 책임이 있다면서 국민에 배상해야 한다고도 주장했습니다.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0 명
  • 오늘 방문자 372 명
  • 어제 방문자 438 명
  • 최대 방문자 1,247 명
  • 전체 방문자 193,971 명
  • 전체 게시물 12,303 개
  • 전체 댓글수 3 개
  • 전체 회원수 89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