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평양공동선언 2주년에 "남북 시계, 다시 앞으로 돌려야"

홈 > 커뮤니티 > 연예뉴스게시판
연예뉴스게시판

이인영, 평양공동선언 2주년에 "남북 시계, 다시 앞으로 돌려야"

연예게시판 0 16 0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201472668.jpg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9·19 평양공동선언 2주년을 하루 앞둔 18일 "남북의 시계를 다시 앞으로 돌려 놓을 수 있어야 한다"며 남북 교류협력 재개 의지를 다졌습니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 주최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9·19 평양공동선언 2주년 기념 통일정책포럼에 참석해 축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장관은 "중동, 서남아 등 세계 곳곳에서 분쟁과 위기가 계속되고 있는 현실 속에 남북 간에는 군사적 긴장이 완화되고 일상의 평화가 유지되고 있다"면서 "이는 남북 두 정상이 결단을 통해 이룬 '합의의 힘'"이라며 9·19 공동선언의 의의를 평가했습니다.

또 "우리 대통령님이 분단 이후 최초로 평양 능라도경기장에서 '전쟁 없는 한반도'를 만들자 선포하고 15만 평양 시민에게 뜨거운 박수로 화답 받던 순간과 청명한 백두산 천지 앞에서 두 정상이 나란히 손을 맞잡은 장면은 겨레의 오랜 상처를 치유하는 벅찬 희망의 순간"이었다고 회고했습니다.

이어 "9·19의 약속을 통해 판문점 공동경비구역에는 총기가 사라졌고, 화살머리고지 유해 발굴 작업도 진행되었으며, 비무장지대(DMZ)에는 철수한 감시초소를 따라 평화의 길도 부분적이지만 열렸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잠시 남북의 시간이 멈춰있고 코로나19 위기 등으로 9·19 합의가 여러 분야에서 더욱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다"며 아쉬움을 드러내면서도 "남과 북이 대화의 장을 열어 함께 건설적인 답을 찾자"고 제안했습니다.

이 장관은 "대화와 신뢰를 통해 남북합의를 이어간다면 다시 우리 앞에 큰 정세가 열리고 평화의 순풍이 불어와 한반도가 평화번영의 미래로 나아갈 것"이라며 그 과정에서 민화협이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그는 다음 달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면 판문점 견학과 DMZ 평화의 길을 재개하겠다는 계획을 밝히면서 "우리 국민을 평화의 현장으로 초청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0 명
  • 오늘 방문자 376 명
  • 어제 방문자 438 명
  • 최대 방문자 1,247 명
  • 전체 방문자 193,975 명
  • 전체 게시물 12,303 개
  • 전체 댓글수 3 개
  • 전체 회원수 89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