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노조 "과로사 원인 된 분류 작업, 21일부터 중단"

홈 > 커뮤니티 > 연예뉴스게시판
연예뉴스게시판

택배노조 "과로사 원인 된 분류 작업, 21일부터 중단"

연예게시판 0 2 0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택배노조가 오는 21일부터 택배 분류 작업을 중단하기로 결의했습니다. 배송 전에 분류 작업까지 하다 보니까 올들어서만 7명이 과로사할 만큼, 노동 시간이 길어졌다는 겁니다. 추석 연휴가 다가오는데, 택배 배송에도 차질이 예상됩니다. 201472059.jpg

▶영상 시청

<앵커>

택배노조가 오는 21일부터 택배 분류 작업을 중단하기로 결의했습니다. 배송 전에 분류 작업까지 하다 보니까 올들어서만 7명이 과로사할 만큼, 노동 시간이 길어졌다는 겁니다. 추석 연휴가 다가오는데, 택배 배송에도 차질이 예상됩니다. 

박하정 기자입니다.

<기자>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이 지난 14일부터 어제(16일)까지 조합원 등을 대상으로 투표한 결과, 배송 전 분류 작업을 오는 21일부터 중단하기로 결의했습니다.

투표 결과 95% 이상이 분류 작업 중단에 찬성했다고 노조 측은 전했습니다.

노조 측은 올해만 7명의 택배 노동자가 과로사했다며 그 이유는 대가도 없는 분류 작업 때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새벽부터 오후까지 기사들이 물류센터에서 직접 택배 물품 분류를 한 뒤, 배송에 나서고 있어 밤늦게까지 일할 수밖에 없다는 겁니다.

[강규혁/택배 노동자 과로사대책위 공동대표 (지난 14일) : (아침) 7시, 8시에 출근해서 3시간, 4시간, 5시간, 6시간 분류 작업에 투입됩니다. (추석 명절만큼은) 70시간 되는 노동 시간을 조금이라도 경감 좀 해달라는 간절한 호소가 첫 번째고요.]

특히, 이번 추석 연휴에는 지난해보다 택배 물량이 약 30% 이상 늘어날 걸로 예상되는 상황.

노조 측은 연휴를 앞두고 한시적으로라도 사측에서 추가 인력을 투입해야 한다며, 오늘 기자회견을 통해 분류 작업 중단 선언과 동시에 구체적 요구 내용을 밝히겠다고 전했습니다.

국토부도 지난 10일 배송·분류 작업 인원을 충원해달라고 택배 업계에 요청한 바 있지만 아직 뚜렷한 대책은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7 명
  • 오늘 방문자 429 명
  • 어제 방문자 446 명
  • 최대 방문자 1,247 명
  • 전체 방문자 179,581 명
  • 전체 게시물 9,263 개
  • 전체 댓글수 3 개
  • 전체 회원수 89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